2018.09.14 22:26

오지 않는 사람
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o7OSApo.jpg

 

오지 않는 사람

 

모든 만남이 이별을

감추고 있다는 사실을 정말

당신과 헤어진

뒤에야 알았습니다.

 

시간이 간 뒤에야

알았습니다.

뒤집을 수 없는

결과도 뒤집힐 수 있다는

시시한 사실 하나를 나는

세월 흐른 뒤에야 알았습니다.

 

죄 없는 세월만 강처럼 흘러

당신은 내 맘 속에

잔물결 하나 남기고

사라졌습니다.

 

가진 것 하나 없어도

사랑할 수 있다고 믿었던

모르는 날의 미숙한 사랑.

 

삶은 그러나

아무 것도 가지지못한

사랑을 무너지게 했습니다.

 

당신.

어디가 있어도 내가

찾아내고 말던 당신 .

당신 기다리는 마음

초조하게 시계를 보고

당신 웃는 모습

오르는 순간 내 마음

대번에 따뜻해집니다.

 

불 꺼져도 당신은

내게 환한 대낮입니다.

만지면 김 서리는

찻잔입니다.

 

뒤집을 수 없는

결과를 낳은 우연이

필연이라 불리듯

당신은 내게

뒤집을 수 없는 필연입니다.

 

저만치 오는 사람을

보고 당신인 줄 알았습니다.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49 꿈꾸는 법을 소미리 2018.09.19 0
48 사람은 사람을 소미리 2018.09.19 0
47 사랑하는 법 하나 소미리 2018.09.18 0
46 너를 기다리는 동안 소미리 2018.09.18 0
45 슬퍼할 사람이 소미리 2018.09.18 0
44 난 그대에게 소미리 2018.09.18 0
43 길을 택했습니다 소미리 2018.09.17 0
42 그대 이름 두글자 소미리 2018.09.17 0
41 찬비내리고 소미리 2018.09.17 0
40 아름다운 추억 소미리 2018.09.17 0
39 다쳤을때에 우리는 소미리 2018.09.16 0
38 깊은 사랑은 소미리 2018.09.15 0
37 이제 난 고향을 소미리 2018.09.15 0
» 오지 않는 사람 소미리 2018.09.14 0
35 눈길조차 주지 않는다 소미리 2018.09.14 0
34 아는지요, 그대 소미리 2018.09.14 0
33 한 사람만을 소미리 2018.09.14 0
32 내가 너를 버린 소미리 2018.09.14 0
31 그래 산다는 건 소미리 2018.09.14 0
30 눈이 멀었다 소미리 2018.09.13 0
Board Pagination Prev 1 2 3 ... 4 Next
/ 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