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8.10.05 11:10

살아간다는 것
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6F4Hyp5.jpg

 

살아간다는 것

 

살아간다는 것은 날마다

하나씩 잃어간다는 것일까

표정 없는 초상화처럼

나는 늘상 목이 마르고

무심히 바라볼 수밖에

없는 저 얼굴과 얼굴들

 

살아간다는 것은 날마다

풀뿌리 하나씩 뽑아내는 일이다.

무성한 잡초밭처럼

나는 늘상 가슴이 조이고

창밖엔 지나는

시간의 먼 발자국 소리

 

돌아다보면 명치 끝에

잠겨드는 고샅길

살아간다는 것은

그 고샅길로 그냥 지나치는 일

묻었던 바람 한 자락

흔들며 지나치는 일이다.

 

살아간다는 것은 바람

흔들며 햇살 한 줌 만나주는 일

아, 산다는 건 담담히

떠나는 이에게 손 흔드는 일

아무런 표정도 없이

뒷모습이 아름다운.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01 하루하루 new 소미리 2018.10.17 0
100 갈매기의 자유로움 소미리 2018.10.16 0
99 지고 말면 다시 소미리 2018.10.16 0
98 겨울 없으면 소미리 2018.10.15 0
97 아름답습니다 소미리 2018.10.14 0
96 삶이 힘들다고 느낄 때 소미리 2018.10.12 0
95 난 그런 날에 소미리 2018.10.11 0
94 비 오면 소미리 2018.10.10 0
93 멀리서 나를 소미리 2018.10.10 0
92 만나야 한다 소미리 2018.10.08 0
91 모든 잎사귀들아 소미리 2018.10.08 0
90 당신에게 돌아갈 소미리 2018.10.07 1
89 아름다움을 소미리 2018.10.06 0
88 구름 뒤 물방울의 소미리 2018.10.06 0
» 살아간다는 것 소미리 2018.10.05 1
86 눈앞을 가린 소미리 2018.10.04 0
85 아픈 가슴을 소미리 2018.10.03 0
84 여기서 봄이면 소미리 2018.10.03 0
83 기억의 일부가 소미리 2018.10.02 0
82 행복해 합니다 소미리 2018.10.02 1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... 6 Next
/ 6